건강정보센터


암·질환 건강정보

게시물 상세
잠들기 전 이것만은 피하자!
잠들기 전에 하지 않아야 하는 행동, 제 1탄!

좋은 잠, 충분한 숙면을 취하는 것은 다음 날 기분, 컨디션, 에너지, 건강 상태 등에 전반적으로 좋은 영향을 끼칩니다.
당연히 잠을 제대로 자지 못한 날은 기분도 나쁘고, 컨디션도 나쁠 수밖에 없지요. 밤에 잠을 잘 자느냐 마냐의 문제는 그날 무엇을 했느냐에 따라 좌지우지됩니다.
그 날의 운동량이 얼마나 되는지, 무엇을 먹고 마셨는지, 얼마나 정신적으로 자극을 받았는지 등등에 따라서 말입니다.
한 전문가에 따르면 불면증이나 여타 수면 장애로 고통 받고 있는 사람들은 대부분 그 원인이 그들의 특정한 행동 때문이라고 합니다.


1. e-리더기나 스마트폰 사용하기

이북 리더기나 스마트폰과 같은 전자기기를 사용하는 것, 심지어는 자기 전 텔레비전을 보는 것도 그날의 잠을 방해할 수 있습니다.
이는 여러 연구에 의해 수차례 확인된 사실입니다. 컴퓨터나 스마트폰, 태블릿, TV 등에서 나오는 푸른빛은 몸이 잠들게 하는 멜라토닌의 분비를 방해하기 때문입니다.

01.jpg


2. 친구와 문자 하기

자기 전 전화하는 것보다는 친구와 문자하는 게 더 낫다고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이젠 잠들기 전에 가족이나 친구에게 문자를 하거나, 그룹 톡에 참여하는 것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봐야 합니다.
침대에서 계속 스마트폰을 쥐고 문자를 한다면, 당신은 깜빡 잠이 들었다가도 돌아오는 답장에 잠이 깰 수밖에 없습니다.

02.jpg


3. 커피 마시기(디카페인 포함)

커피 한 잔에는 80~120mg의 카페인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카페인은 우리 몸에 12시간 정도 남아 있기 때문에,
불면증이 있는 사람이라면 자기 전의 커피뿐 아니라 오후의 커피도 피하는 게 좋습니다.
디카페인 커피 또한 안전하지 않습니다. 한 연구에 따르면 디카페인 커피 또한 한 컵에 20mg 정도의 카페인을 함유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03.jpg


4. 차 마시기

따뜻한 차 마시는 것은 언뜻 생각하기엔 숙면에 도움을 줄 것 같지만 꼭 그런 것은 아닙니다.
페퍼민트나 카모마일 같은 허브차의 경우 카페인이 없지만, 녹차나 홍차, 백차의 경우 우리의 몸을 자극하는 성분을 함유하고 있습니다.
그러니 숙면을 위해 차를 마실 예정이라면, 카페인 함유 여부를 확인해보고 즐겨야 합니다.

04.jpg


5. 긴장 풀지 않기

그 날의 긴장을 푸는 시간을 갖지 않고 바로 침대에 눕는다면, 이불을 덮고 나서도 생각이 많아져 잠에 쉽게 들지 못할 것 입니다.
그 날 잠을 자러 가기 전에 그 전에 있었던 일을 잠시 앉아서 생각해보고 정리하는 시간을 따로 갖지 않는다면, 마음은 계속 복잡해져 잠을 달아나게 할 수밖에 없습니다.
적어도 30분 정도는 다른 것에 방해하지 않고 그 날을 정리하는 시간을 가져보는 것이 좋습니다.

05.jpg


이전글 건강 정보에 대한 오해와 진실
다음글 잠들기 전 이것만은 피하자!